[인터뷰]바코라떼 : 11기 바코더 박혜민


바닐라코딩을 수료한 바코더들은 라떼는 말이야라고 개발자가 되기까지 본인들만의 이야기를 나누는 것을 좋아하는데요. 

궁금했던 바코더들의 이야기, 바코라떼 인터뷰를 통해 바닐라코딩의 바코더 한 사람 한 사람의 특별한 이야기들을 공유합니다!




간단하게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케이타운에서 백엔드 개발자로 일하고 있는 11기 바코더 박혜민입니다.



반갑습니다 혜민님, 개발자로 결심하게 된 과정이 궁금합니다.

초등학교 공무원으로 일했었어요. 그런데 개발자가 되기로 결심하고는 다른 사람들한테 상의도 안 하고 그만둬 버렸어요. 이 길이 내 길이라는 확신이 있었거든요. 내 중요한 결정에 다른 사람들의 조언으로 흔들리고 싶지 않았어요. 나중에 그만둔걸 알게 된 부모님과 친구들이 깜짝 놀랐었어요. 공무원으로 일하면 일이야 훨씬 편했겠지만 개발자가 된 걸 지금까지 한 번도 후회한 적 없어요.



바닐라코딩은 어떻게 오게 되셨을까요?

혼자서 공부하기 벅찬 수준이 되었을때 학원에 가야겠다고 생각했어요. 과장된 광고가 하도 많아서 데이터만 믿기로 했어요. 졸업생들의 취업률과 평균 연봉을 켄님이 맨년 작성해둔 블로그가 있더라구요. 모든게 너무 투명하게 공개되고 있었어요. 그걸 보고 바로 수강신청을 했어요.



바닐라코딩의 부트캠프는 어떠셨나요?

“이렇게 하면 인생 망해, 더 열심히 해야해!”성인이 되고 이렇게 직설적으로 피드백 받은 건 처음이었어요. 하루에 열두시간 씩 꼬박 개발에 시간을 쏟아부어도 겨우 마무리할 수 있을 정도의 높은 난도가 존재했어요. 그런데 하나같이 다 열심히 하니까 나만 뒤처질 수는 없다는 오기 같은게 있었죠. 그 오기가 수료하고 나서는 자신감이 됐어요. 나는 끈질기게 무언가를 해내 봤다, “그러니 이번에도 잘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요.



처음 만든 프로젝트는 무엇이었는지 기억하시나요?

제일 처음으로 만든 개발 프로그램은 좋은 문장을 쓰는 툴이었어요. 프로그램이 시키는 데로 문장을 완성하면 누구나 좋은 글을 쓸 수 있는 프로그램이요. 광고를 전공하는 동안에 스스로 부족했던 점을 개발자로서 개선해 보고 싶었어요. 전공과 직업이 뭐든 간에 누구나 개발을 할 줄 알면 저 좋은 삶을 살 수 있을 것 같아요.



현재 백앤드 엔니지어로 근무하고 계신데, 그 과정이 궁금합니다.

취업은 프론트엔드로 시작했지만 업무를 하다보니 백엔드도 욕심났어요. 그래서 배운 적 없는 자바를 독학했어요. 그런데 생각보다 공부가 수월하더라고요. 저도 저 자신에게 놀랐어요. 자료구조, 알고리즘, 코드 가독성 등 매일 정해진 루틴으로 기본기를 탄탄하게 쌓아온 지난 6개월이 절대 헛된 고생이 아니었어요. 덕분에 이제는 어떤 새로운 언어를 배운다 해도 스스로 익힐 수 있다는 자신감이 있어요.



혜민님이 생각하시는 개발자라는 직업은 어떤가요?

개발자는 30년을 일해도 같은 일만 반복하면 발전할 수가 없대요. 매일매일 같은 업무만 해서는 성장할 수 없는 직업을 갖게 된 거죠. 어떤 면에서는 고통스러울 수 있지만 의미없는 시간을 보내는 것보다 나은 것 같아요. 매일매일 새로운 걸 배우면서 끊임없이 성장해 나갈 수 있으니까요. 계속 공부할 만한 게 있다는게 이 직업의 축복인 거 같아요.




광고 전공자에서 공무원으로 공무원에서 개발자로 그리고 마침내 백엔드 개발자로 커리어를 이어가게 된 혜민 님.  

많은 도전과 변화의 여정 속에서 단단한 자신감을 얻었다는 혜민 님의 말씀이 인상적이었습니다. 

바코라떼 인터뷰로 본인의 이야기를 나눠주신 혜민 님의 앞으로의 꿈과 미래를 응원하겠습니다.

바닐라코딩은 또 한 분의 바코더와 함께 바코라떼 인터뷰로 돌아오겠습니다!


다음 인터뷰를 놓치고 싶지 않다면? 바닐라코딩 인스타그램(@vanilla_coding) 을 팔로우해보세요!
바닐라코딩 유튜브채널 을 구독하시면 바닐라코딩의 영상을 누구보다 빠르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바닐라코딩


㈜크라우드에듀케이션 

대표 허근행 | 개인정보책임자 허근행 | 사업자 등록번호 843-81-02398
주소 서울특별시 강남구 대치 2동 테헤란로 522, 7층
연락처 02-6713-7279 | 문의 info@vanillacoding.co

INSTAGRAM            YOUTUBE            MEDIUM